강경화 장관 배우자 미국행 논란 사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4일 남편 이일병 연세대 명예교수의 미국 방문에 대해 논란이 되고 있는 것에 대해 "국민께 송구하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강경화 장관 사과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오늘 오후 외교부 청사에서 열린 실·국장급 간부들과 회의에서 이같이 사과의사를 밝혔는데요. 

국민들께서 해외여행 등 외부활동을 자제하는 상황에서 이런 일이 있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언급했습니다.


앞서 강경화 장관의 남편 이 교수는 지난 3일 요트 구매와 여행 목적으로 미국으로 출국했습니다.

외교부가 여행 자제를 권고하는 상황에서 주무 부처 장관의 배우자가 여행 목적으로 출국한 것이 부적절하다는 지적이나왔기 때문인데요.



외교부는 지난 3월 특별여행주의보를 발령하고 "이 기간 중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계신 우리 국민은 여행을 취소하거나 연기해 달라"고 당부했었는데요.

 이미 미국으로 출국한 배우자에 대해 귀국을 요청할지 여부 등에 대해서는 따로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왜 출국한것일까?

출국 전 이 교수는 자신의 블로그에 미국에서 요트를 구입한 뒤 미 동부 해안을 따라 항해할 계획이라고 공공연하게 밝혔는데요. 이 명예교수가 구매하려고 하는 요트는 '캔터 51 파일럿하우스'(Kanter 51 Pilothouse)로, 최소 2억원 상당의 고가입니다.

외교부는 지난 3월 코로나19가 전세계적으로 확산하자 전 국가·지역에 대해 특별여행주의보를 내렸었는데요.

현재 3차 주의보까지 내린 상태이며, 외교부는 "특별여행주의보 발령 기간 중 해외여행을 계획하고 계신 우리 국민께서는 여행을 취소하거나 연기해달라"고 권고하고 있습니다.


강장관 배우자 이 교수는 특별여행주의보 발령과 관련해 "하루 이틀 내로 코로나19가 없어질 게 아니다"라며 "매일 집에서 그냥 지키고만 있을 수 없으니까 조심하면서 정상 생활을 어느 정도 해야 하는 것으로 생각한다"고 했는데요.

공직자 가족인데 부담되지 않느냐는 질문에 나쁜 짓을 하는게 아니라 내삶을 사는건데 어떻게 그것을 양보해야하느냐고 언급했습니다. 

이에 외교부는 공식적인 대답이 없었던 상황이었습니다.

2020/10/03 - [일상] - 이근 대위 빚투 관련 유튜브 해명 요약 정리

2020/10/02 - [주식&기업] - 호프 힉스 보좌관 감염으로 트럼프 대통령 부부 코로나 확진 판정

2020/10/02 - [일상] - 상온노출 의심 독감 백신 접종자 2천명 육박

2020/09/30 - [일상] - 부산 서면 음주운전 사고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